본문 바로가기

일상단상

블로그 스킨 교체




조금 빡셌지만 스킨 업데이트를 했습니다. 블로그를 반응형 스킨으로 바꾸니 조금 살 것 같네요. 짤방은 역덕들을 자극할 수 있는 나폴레옹 보나파르트의 데스마스크, 장소는 대영박물관입니다.  6월 이후 변한 것은 확실히 주도적인 삶이 이뤄지고 있네요. 뭔가 스노우볼이 알차게 굴러가는 느낌입니다. 현재 파리여행이 예정 중에 있습니다. 여행사에 무사히 가능하다는 연락이 오기를 기도 중입니다. 최대한 빡세게 재밌게 놀다올 생각입니다. 프렌치 쿠진과, 프렌치 쿠진과 프렌치 쿠진과......


진작에 바꿀걸 하는 생각도 듭니다. 고생했던 만큼 충분히 마음에 듭니다. 나름 스킨을 오래 썼다 생각했지만 가끔 이런 식의 대청소도 필요하죠.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여행이 어찌될지는 모르지만 안된다고 해도 11월에 또 여행 계획이 있으니. JOJ가 다시 팬텀을 공연중이더군요. 희미하게 웃으며 11월에 사실 더 큰 기대 중입니다.